티스토리 뷰


오늘 미국 보스톤의 한 병원에 익명의 기증자가 인간 신장 200개를 기증했다는 뉴스가 있었습니다. 이 뉴스에 대한 digg.com의 반응은 707개의 추천(digg)으로 나타나, 이 뉴스에 쏠린 사람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읽을 수가 있습니다.

(뉴스 중간쯤에 자루에 담긴 신장을 꺼내는 장면은 비위가 약한 분들은 보지 않는게 좋을 듯 싶어 접어 두었습니다. 노약자나 임산부, 연소자는 보지 않으실 것을 권합니다.그래도 동영상을 보실 분은 아래를 클릭해서 펼쳐 보시면 됩니다.)

뉴스의 내용을 대강 소개하면 이렇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From: ONN (The Onion News Network)


오늘(미국 시간 3월 13일) 새벽 4시경에 매사추세츠 보스톤의 병원에 익명의 기증자가 200개의 사람 신장이 들어 있는 자루를 던져두고 사라졌다는 뉴스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병원 의사인 Dr. Louis Barrero는 이번에 기증된 장기들은 24시간안에 적출된 것으로 보이는 신선한 신장으로 바로 이식 수술에 쓸 수 있다고 합니다. 또 Dr. Louis Barrero는 이런 선행을 한 사람은 천사가 분명하다며 장기 기증은 이식을 기다리는 환자들에게 크나큰 도움이 되기 때문에 앞으로도 폐나,심장,뇌와 같은 장기도 기증해 주면 고맙겠다고 말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병원 관계자들이 신장을 분류하다가 자루 속에 모자가 함께 들어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또 자루 속에 들어 있던 것은 200개의 신장과 모자뿐만이 아니라 "이것은 시작에 불과하다"는 쪽지도 함께 들어 있어서 이것이 일회성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기증할 것임을 암시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뉴스의 하단에 나오는 자막을 보면 이번 신장 기증은 지난주에 있었던 1200개의 안구기증과 연관이 있지 않을까하는 추측을 하고 있습니다. 사람의 눈이 1200개라니...신장 200개 보다 더 오싹합니다.뉴스 마지막에 앵커는 요즘 같은 세상에 드문 훈훈한 뉴스라고 촌평했지만 영화 복수는 나의 것에서 신장을 강탈당하고 떨고 있던 신하균이 생각나 섬찟하기만 합니다.

도대체 어떻게, 어디서 이렇게 많은 인간의 신장을, 그것도 24시간안에 구했을까요? 얼마전 인도에서 수백명의 가난한 사람들의 신장을 강제로 적출해 부유한 사람들에게 이식 수술을 한 의사가 잡혔다는 뉴스도 있었는데 그런 경우가 아닐까 무서운 생각이 듭니다.

이 뉴스는 America's Most Trusted News Source를 표방하는 CNN과 비슷한 슬로건인 America's Finest News Source라는 ONN에 독점으로 실린 내용입니다. 이 뉴스 이외에도 오늘 날짜의 ONN 사이트에 독점으로 올라온 뉴스에는 미국 도로국에서 난폭한 운전자들을 위해 전용차로를 따로 만든다는 특종도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From: http://www.theonion.com/content/news/dot_creates_new_lane_for_reckless


이쯤에서 뭔가 이상하다는 생각이 들지 않으셨는지요?
아직도 '이 세상에는 정말 별일이 다 있다'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계시다면... 사과드립니다.?!

 CNN과 비슷한 이름인 ONN(Onion News Network)이라는 이름에서 눈치채신 분들이 계시겠지만 이 뉴스 사이트는 진짜 뉴스를 전하는 것이 아니라 사실이 아닌 풍자,패러디 뉴스를 주로 취급하는 사이트입니다. 마치 예전의 미디오몹 헤딩라인뉴스처럼 정치와 시사 뉴스를 비꼬아 풍자하는 뉴스로 채워진 뉴스 사이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From: http://www.mediamob.co.kr/headingline/Blog.aspx?ID=99745



하지만 그렇다고 개인이 운영하는 규모가 작은 사이트일 것이라고 단정한다면 잘못 판단한 것입니다. 비록 1988년 위스콘신대학(University of Wisconsin-Madison)에서 돈이 없어 양파와 빵만으로 연명(The Onion 뉴스란 작명의 이유입니다)하던  Tim Keck와 Christopher Johnson이라는 두 대학생에 의해 타블로이드판 신문으로 시작했지만 2006년엔 $1,800만불(약 171억원)의 광고 수입을 올린 결코 무시할 수 없는 규모의 회사입니다.

작년 4월에는 $100만불(약 9억5천만원)을 들여서 비디오 뉴스 부문을 대폭 보강하고 CNN 같은 24시간 뉴스 전용 네트웍뿐만이 아니라 MSNBC 심지어는 아랍의 Al-Jazeera와도 경쟁하겠다고 기염을 토하고 있습니다. 작년 비디오 뉴스를 새로 강화할때 월스트리트저널에서 자세히 기사로 다룬 것만 보더라도 그냥 웃어 넘길 수준의 패러디 사이트는 아닌 것 같습니다.

딱딱하고 진지한, 머리 아픈 뉴스가 넘쳐나는 세상에 이렇게 가볍고 때로는 촌철살인의 재치가 번뜩이는 뉴스를 보는 것도 재미있을 듯 합니다. 더구나 뉴스를 진행하는 앵커는 비록 패러디 뉴스이긴 하지만 CNN과 견주어 떨어지지 않을 수준의 정확한 발음으로 뉴스를 진행하기 때문에 머리도 식히고 영어 공부도 할 겸 해서 가끔 들러 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 합니다.

또 애플 IPod을 쓰시는 분들은 iTune에서 무료로 파드케스트(PodCast)를 다운 받을 수 있기 때문에 골치 아픈 CNN 뉴스로 하던 영어공부가 질린다면 재미있게 공부할 수 있는 또 다른 방법이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BlogIcon 파란토마토 ㅋ.. 신기하네요. 우리나라에 한때 엄청 유행했던.. 그 뭐더라... 똥꼬닷컴?? 인가..
    하여간 디씨인사이드 같은 그런 풍자 싸이트인가 봐요.

    암튼 신기하긴 한데.. 처음에 뉴스 설명시작부터 전 뉴스가 이상하다는 생각보다는 내용이 수상하다고 생각했어요. 신장 200개, 안구 1200개가 우와. 천사다.. 이런 생각보다는 무섭고 끔찍한 겁니다.. 그 많은 걸 어디서 구했을까??
    자기 도취에 빠진 종교집단의 집단 자살이나 미친 의학도의 살인이 아니면 일어날 수 없는 일인데.... 이랬는데.. 역시 ㅋㅋ

    그래도 무섭고 끔찍하네요. 아우.. 저 얼마전에 취향테스트 하니까 소녀취향 나와서 말도 안된다고 생각했거든요. 전 캔디같은 순정만화 너무 싫어해서요. 근데 이런 뉴스는 상상만 해도 너무 끔찍하고 역;;한 거 보면 소녀취향 맞나보군요ㅡㅡ;;ㅋ
    2008.03.12 18:4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한국에도 그런 사이트가 있었군요. 사실은 몬트리올 신문에 특집이라며 한면을 다 차지하고 이 신문사(사이트를 소유한 모회사)에서 발행한 책의 내용을 소개하는 기사가 떴길래 보니 마침 황당한 이야기가 메인에 걸려 있길래 소개한 것입니다. 한해 광고수입이 170억원이 넘는걸 보면 이런 뉴스를 재미있게 보는 사람들이 많은가 봅니다. 2008.03.12 22:33
  • 프로필사진 BlogIcon 꿈꾸는엘프 아우~ 낚인건가요? ㅋㅋ
    저도 깜짝 놀랬습니다. 기증을 해서 좋았다기 보다는 신장 200개가 과연 어떤 사람들의 것이었을까가 궁금했네요~ 휴우~
    섬뜩한 뉴스였습니다~ ^^ㅋ
    2008.03.12 18:5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말도 안돼죠 :) 당연히 그런 일이 생기면 경찰부터 불러야지 방송사 불러서 천사 운운하고 있으면 세상 무서워서 잠도 잘 수 없을 것 같아요. 패러디 뉴스라지만 좀 수위가 높죠? 하지만 모두 이런 뉴스만 있는 건 아니니까 영어 공부할 겸 가끔 보는 것도 괜찮을 듯 싶네요. 2008.03.12 22:35
  • 프로필사진 BlogIcon LuneMore 저도 '아니 신장이 200개씩이나, 저렇게 휙 던져놓고 갔으면 출처부터 의심해야지 천사 어쩌고 얘기가 나오나' 했는데 낚시였군요 쿨럭;;; 2008.03.12 20:31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제대로 된 방송사였다면 제보를 받고 당연히 그렇게 했겠죠. 페러디 방송사니 훈훈한 뉴스라고 천연덕스럽게 말할 수 있나 봅니다. 2008.03.12 22:36
  • 프로필사진 BlogIcon 재준씨 처음 글을 읽다가 소름이 쫘악 끼쳤는데...반전이 있었군요. ㅋ

    그나저나 어제 밤 늦게 식코를 봤는데 한동안 어이없어 멍하니 있었습니다. 최강대국중의 하나인 미국의 의료실태가 그 정도일 줄은..-_-a 쿠바에서 환자들이 눈물흘리는 것을 보니 좀 서글퍼더군요.

    글 재미나게 잘 읽고 갑니다. :)
    2008.03.13 07:24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예전에도 의료보험 당연지정제를 폐지한다는 말이 나돌아서 많은 논란이 있었는데 한국 의료보험이 단기적으로 환자 입장에서 보면 미국보다는 좋은 것 같습니다.하지만 보험 수가가 낮다는 의사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장기적으로는 어떨지 말하기는 어려울 것 같고요 2008.03.13 13:15 신고
  • 프로필사진 이리나 지금 등줄기에 오싹- 하고 오한이 달리네요 ;; 기증이라는 단어까진 좋은데 한꺼번에 던져놓고 가다니.....무서워요 ;;;;;;;;;; 2008.03.13 15:38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대략 난감이군요...글을 반만 읽으시다니...죄송합니다. 2008.03.16 14:54
  • 프로필사진 BlogIcon 핑키 아니 근데 어떻게 신장을 200개나 구해놨는지..
    어찌됐건..이식해서 새생명을 얻길 바래요
    2008.03.13 21:24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원래 좀 낚아 보려고 제목을 저리 지었건만 그대로 낚여 주시니 도리어 죄송합니다...별로 길지 않은데 끝까지 읽어 주시면 좋았을 것을...역시 죄송합니다. 2008.03.16 14:55
  • 프로필사진 BlogIcon Mei Karma 저는 희대의 살인마 기사같은건 줄 알았습니다. 허헛; 2008.03.14 14:5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감사합니다...글을 끝까지 읽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2008.03.16 14:56
  • 프로필사진 BlogIcon Rainyvale 이왕이면 신장보다는 심장을 200개... 쿨럭... 2008.03.15 15:0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너무 무섭습니다. 심장 200개라니요?? 신장은 그나마 2개니까 하나 없어도 살지만...하나 밖에 없는 심장을...아무리 낚시를 하지만 지킬 건 지키겠습니다. :) 2008.03.16 14:57
  • 프로필사진 BlogIcon rainyvale 그럼 신장 200짝은 어떤가요? (너무 엽기 모드로 가는건가요? ^^) 2008.03.16 15:09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이젠 rainyvale님이 무서워 지려고 합니다. 어설프게 낚아 보려고 한 저를 너무 무섭게 몰아세우시는 듯 해서 반성 모드입니다. 앞으론 어설픈 낚시 같은거 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신장 200짝...후덜덜... 2008.03.16 15:13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뭉코 어제에 이어 오늘도 낚였네요. ㅋㅋ
    저 순진한거라고 해주세여 ㅋㅋㅋ
    2008.03.16 12:40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죄송합니다. 만BC에 이어 또 다시 실망하게 해드려서...얼른 새 포스팅을 해서 밀어내야 하는데 요즘 사정이 여의치 않아서 포스팅을 못하고 있습니다. 2008.03.16 14:58
  • 프로필사진 BlogIcon 짜잔형 쩝... 끔찍한 생각으로 놀란 가슴
    간신히 진정하고 갑니다. 오랜만에 뵙습니다 ^^
    2008.03.27 20:1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Ikarus 놀라셨군요. 오랫만에 오셨는데 죄송합니다. ;) 2008.03.28 14:02
  • 프로필사진 푸하하하... 제목에 눈이 휘둥그레져서 읽으러 들어와서 댓글까지 재미나게 읽고 나가려다가ㅡ
    짜잔형님의 댓글 읽으면서 글 쓰는 란의 벌레를 진짜 벌레로 착각한 나머지 손으로 휙 휘저었더랬습니다.
    덕분에 끝까지 재미있게 웃다 갑니다.
    2008.04.15 01:01
  • 프로필사진 달빛구름 하하하, 재밌어요 ㅋㅋ 멋지십니다 ㅎㅎ 2008.04.23 22:04
  • 프로필사진 BlogIcon Crispy 정말 재밌네요^^ㅋㅋ
    This is only the begining!!!! 하고 느낌표 찍은게 아주 ㅋㅋㅋ
    제대로 코미디풍..^^;; 모 영화의 패러디로 생각되네요^^;

    잘읽고가요^^
    2008.05.24 09:14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