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간 인질 사건이 해결의 실마리를 보이지 않고 점점 더 헤어나올 수 없는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벌써 두명의 인질이 희생되었습니다.
이번 인질 사건은 그동안의 다른 인질 사건과는 달리 처음부터 전혀 다른 여론의 대중의 반응을 불러 왔습니다. 인질들의 가족들은 생명의 위협을 받고 있는 자신들의 형제, 자식의 안위가 최우선 관심사 였지만 여론은 대중은 차디찬 질시로 생명의 위협을 받는 인질들을 동정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인질이 된 사람들을 비난하고 그들을 보낸 교회를 비난했습니다.
인질들의 가족들과 교회는 억울하기만 합니다. 선한 일을 하러 간 사람들을 왜 비난하고 도우려 하지 않는지 이해 할 수가 없습니다. 분명 사탄의 힘이 사람들을 조종하고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자신들의 선함에 대한 외부의 도전에 대응해 교회와 신자들은 더욱 더 단합하고 결속해서 하나님의 뜻을 거스리려는 악의 힘에 대항해야 한다고 서로를 격려합니다.
반면 오랜 세월 개신교에 대한 좋지 못한 경험을 가슴 속에 쌓아왔던 사람들은 극단적인 논리로  자신들의 개신교에 대한 적개심을 반감을 쏟아 냈습니다. 비록 기성 언론들은 그 적개심에 반감을 애써 외면하고 있지만 그 숨길수 없는 적개심은 반감은 인질들의 생명을 덮어버리고 남을 것 같습니다.
어느 한쪽도 자신들이 비난하는 쪽의 입장이나 자신들을 비난하는 이유를 이해하려고 하지 않습니다. 아프간에 사로 잡힌 인질들이 죽음의 공포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동안 한국은 개신교에 대한 적개심과 사투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미 소중한 두명의 목숨이 희생되고도 그 싸움은 멈출 줄을 모릅니다. 서로 상대방의 잘못을 탓하며 싸우고 있습니다. 반성이란 없습니다. 이러다가 한국 사회가 친개신교와 반개신교 두개로 쪼개져 버릴 것만 같습니다.
이번 사건이 잘 해결되고 나더라도 이 끝간데 없이 깊은 패어 버린 간극을 어찌 메꿀지 걱정입니다.

형제,자식이 인질로 잡힌 가족들의 모습과 그들을 바라보는 사람들의 반응을 극명하게 보여주는 스크랩입니다.



7월 21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동아일보 댓글



7월 23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조선일보 댓글



8월 3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조선일보 댓글
 

덧글: 기독교 인터넷 신문인 News Enjoy에 이번 사태에 대한 분쟁지역 선교 중단하지 말자라는 기고문이 실렸습니다. 단기 선교에 대한 반성을 담고 있지만 분쟁지역의 선교는 더욱 강화해야 한다는 일반 대중이 생각하는 것과는 많이 다른 견해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다소 길지만 읽어 보는 것이 좋을듯 해 옳겼습니다.

"분쟁지역 선교,중단하지 말자" 보기

신고
  1. BlogIcon EnJI 2007.08.03 20:00 신고

    자유와 책임이라는 단어로는 설명이 부족할까요?

    • BlogIcon Ikarus 2007.08.04 05:20 신고

      자유와 책임이란 원칙으로 그 갈등이 해결되기엔 골이 너무 깊은 것 같습니다. 인질들의 석방 문제와는 별개로 지금의 분열의 봉합을 위한 진지한 논의와 반성이 있어야 할 것 같습니다.

  2. BlogIcon Laputian 2007.08.03 22:22 신고

    처음엔 저도 옹호했습니다. 끝이 보이지 않더군요. 애초에 근거로 댈만한 자료가 그닥 없고 그나마도 굉장히 빈약하더군요. 너무 힘들고 짜증나서 결국 다 포기하고 "그래도 사람인데 일단은 살리고 봐야지"라는 주장 하나로 밀고 갔습니다. 그렇다고 피랍된 분들을 욕하지는 않지만..

    모르겠습니다. 그냥 남은 21분만이라도 무사귀환 하셨으면 좋겠네요. 책임 따지는건 그분들 돌아오고 해도 늦지 않으니까요.

    • BlogIcon Ikarus 2007.08.04 05:27 신고

      저도 발단이야 어찌 되었건 자국민이 다른 나라에 인질로 사로잡힌 상황은 최우선으로 해결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책임을 따지는 문제보다, 그 책임 문제가 불거지게 된 원인에 대한 반성은 지금 시작해도 늦었다고 생각합니다.서로를 비난만 할뿐 어느 한쪽도 먼저 반성하려하지 않는 현재의 모습으로는 인질 사건이 해결된 후에 더 큰 상처를 남길것 같습니다.

+ Recent posts